알아두면 좋은 미국사람들이 상용하는 Clichés (상투적 문구)
영어 속담/격언

이 블로그의 모든 글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이방인 씨의 글을 합법적으로 공유하고 싶다면 블로그 공지사항 '저작권 수칙'을 참고해 주십시오. SNS를 통한 링크 공유는 무방하나 타 블로그 및 카페 등의 인터넷 게시나 인쇄물 게재·배포는 사전에 동의를 구한 경우에만 가능합니다.

오늘은 본격적인 포스팅에 앞서 Clichés 가 무엇인지 먼저 가볍게 설명해야 할 것 같습니다.
물론 알고 계신 분들도 있을테니 짧게 줄일게요.
Cliché 는 불어에서 온 말인데 '상투적 문구' 라는 뜻입니다.
미국식으로 발음할 때는 [클리쉐이] 가 되는데 끝에 '이' 를 확실하게 발음하기 보다 클리쉐~ 하고 소리냅니다.

상투적인 문구라는 게 도대체 뭐냐면요...
한국식으로 말하면 이런 표현들입니다.

- 사는 게 다 그렇지 뭐.
- 장사 하루 이틀 하나?
- 모든 걸 다 가질 순 없는 거야.

이런 말들은 속담도 아니고, 격언도 아니지만 굉장히 뻔하고 자주 쓰이는 말들이죠?
이런 게 바로 Cliché 입니다. 
오늘은 미국인들이 사용하는 Clichés 몇 가지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Haste makes waste

서두르면 일을 그르친다는 뜻으로, 끝의 발음이 같은 단어들로 라임 효과를 주는 cliche입니다.

Slow down. Haste makes waste!

좀 천천히 해. 서두르면 결국 일을 그르친다니까!

 

What goes around comes around

세상의 모든 일은 돌고 돈다는 뜻으로 자신이 하는 행동은 결국 자신에게 되돌아 오니 다시 돌아와도 좋을 행동만 하라는 교훈인 셈이죠.

Be careful when you treat other people for what goes around comes around.

타인을 대할 때 늘 조심하라. 준대로 받기 마련이니까.

 

Read between the lines

라인의 사이사이를 잘 읽으라는 이 표현은 겉으로 드러난 것만 이해하려 들지 말고 상대방의 글, 말, 혹은 행동의 전후사정이나 숨은 뜻을 잘 파악하라는 의미입니다.

Don't just look what's on the surface. You've got to read between the lines.

표면적인 것만 보지마. 그 속에 숨은 뜻을 알아내야지.

 

Cat got your tongue?

이건 "고양이가 혀를 깨물기라도 했냐?" 라는 표현인데 한국말로 하면 "왜 말이 없어? 꿀 먹은 벙어리야?" 정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왜 조용해?" 이런 평범한 뜻으로 쓰기도 하지만 무언가 잘못해서 변명도 못하고 있는 사람에게 빈정거릴 때도 쓸 수 있습니다.

Why aren't you saying anything? Cat got your tongue?

왜 아무 말도 없어? 꿀 먹은 벙어리라도 됐어?

 

And they all lived happily ever after

이 표현은 아마 미국 문화에 익숙한 분들이라면 많이 들어보셨을 법 한데요.
'그리고 그들은 모두 그 후로 오랫동안 행복하게 살았답니다~' 이런 말로, 모든 동화는 다 이렇게 끝난다고 하죠.
사람들끼리 갈등이나 불화가 해결됐을 때 재미삼아 이 말을 하기도 하고, 반대로 어떻게 하나같이 모두 행복하게 잘 살 수가 있냐며 반어법으로도 자주 쓰입니다.

Jamse and Sue finally made up. And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제임스랑 수가 드디어 화해했어. 그리고 모든 것이 다 잘 해결됐지.

 

Time will tell

이건 뭐 별다른 설명이 필요 없죠?
시간이 지나면 자연히 알게 된다는 뜻입니다.

Be a little more patient. Time will tell.

조금만 더 인내심을 가져 봐. 시간이 지나면 알게 될 거니까.

 

Too much of a good thing

이 말은 "좋은 것이 너무 넘친다" 는 표현으로 지나치게 상황이 좋다는 의미입니다.
그리고 그 정도로 넘치는 행복/행운은 곧 지나가기 마련이라 걱정이라는 뉘앙스도 살짝 풍기는 말이죠.

Enjoy while you can. I guess it's too much of a good thing.

할 수 있을 때 즐겨라. 너무 큰 행복이니까. (언제 사라질지 몰라.)

오늘은 이쯤에서 멈추고 다음에 계속 이어가겠습니다. ^^
여러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킴삵 2013.03.30 20:43 신고 URL EDIT REPLY
고양이가 혀 먹은 표현 우와 처음 알았어요!!!! 언제일진 모르겠으나....써먹어보겠어요. 그나저나 표현이 참 귀엽네요 ㅋㅋㅋ 왜 고양이가 혀를 ㅋㅋㅋㅋㅋㅋ캬캬캬캬캬캬캬캬캬
이방인 씨 | 2013.04.03 07:53 신고 URL EDIT
그러게요. 고양이 보다 개를 훨씬 좋아해서 집에 더 많은 건 개일텐데 왜 말 없을 때는 고양이 탓을 하냔 말입니다. ㅋㅋㅋㅋ
시골사람 2013.04.01 10:05 신고 URL EDIT REPLY
꿀하고 고양이 차이내요. ^^
이방인 씨 | 2013.04.03 07:53 신고 URL EDIT
둘 다 참 귀엽고 재밌는 표현 같아요. ^^
이힛 2013.04.02 19:57 신고 URL EDIT REPLY
검색해서 우연히 들어오게 됐는데 설명 너무 잘 해주셔서 자주 올것 같아요 많이 배우구 갑니다 감사해요
이방인 씨 | 2013.04.03 07:54 신고 URL EDIT
궁금하셨던 문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다면 좋겠네요. 방문 감사합니다. ^^
Emily 2013.04.05 09:07 신고 URL EDIT REPLY
이런 Clichés 는 언제봐도 재미있는 것 같아요~ 한국식으로 이런건 어떻게 표현할까 생각하면 더더 재밌다는.  감사해요! (근데… 왜 이방인님의 새글이 네이버 알람으로 안뜨는건가요?ㅠ_ㅠ 영어블로그랑 미국생활블로그(?) 둘다 새글이 안떴어요 ㅠ_ㅠ 저만 그런가요? 흑흑)
2014.03.11 21:29 URL EDIT REPLY
비밀댓글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